■ 일반자료실

일반자료실 저슬 보말/ 김신자
2020-01-17 22:35:00
화수분 <> 조회수 123
122.35.187.126
<제주어의 세상여행 107> 저슬 보말/  2020년 1월10일 제민일보 연재

 

  

깡통더레 들이쳥 헌 고무신착 불로 ᄉᆞᆱ은 보말 맛

 

 

올리 저슬은 눈이 ᄒᆞᆫ 번도 안 오난 ᄃᆞᆺᄃᆞᆺᄒᆞ연 좋긴 ᄒᆞ우다마는 ᄑᆞ뜰ᄑᆞ뜰 ᄂᆞ리는 눈귀경을 못ᄒᆞ난 ᄒᆞᄊᆞᆯ 저슬다운 낭만이 읏인거 닮아양. 엿날 나 두릴 적인 ᄎᆞᆷ말 눈이 하영 와낫수다게. 아칙이 일어낭 봥 온 시상이 헤양ᄒᆞ영 이시민 막 지꺼젼 ᄑᆞᆯ짝ᄑᆞᆯ짝 ᄀᆞᆯ개비추룩 튀어나십주. 데비도 신지 안ᄒᆞᆫ 냥 누게도 걷지 안 ᄒᆞᆫ 눈질을 뽀도득 뽀도득 소리내우멍 걸어낫수다. 고무신 발ᄌᆞ국도 지꺼진 생인고라 ᄒᆞᆫ시 반시 쉬지 안ᄒᆞ영 날 구짝 ᄄᆞ라와가민 두린 ᄆᆞ심에도 눈자우리멍 헤양ᄒᆞᆫ 시상을 느쪗주마씀. 경ᄒᆞ당 폭ᄒᆞ게 앚앙 이신 눈을 손으로 오고셍이 옴파당 어멍 몰로루 새탕ᄀᆞ루 섞엉 먹으민 입 소곱이 얼얼ᄒᆞ멍 ᄃᆞᆯ미용ᄒᆞ여낫수다.

그때사 냉장고가 시카 ᄑᆞᆺ빙수가 시카 ᄉᆞ망일케 눈이 하영 온 ᄂᆞᆯ은 오장이 씨원ᄒᆞᆫ 맛을 제라ᄒᆞ게 느찌는 거라마씀. 요새사 돈만 주민 하간거 ᄆᆞᆫ 나오는 시상이라노난 귀ᄒᆞᆫ 중도 잘 몰르곡 이게 맛 좋다 저게 맛 좋다 ᄒᆞ여가멍 사름덜마다 입맛도 ᄐᆞ나주만 그 땐양 눈 ᄒᆞᆫ 줌을 먹어도 맛이 좋고 ᄆᆞ심이 푼드그랑ᄒᆞ여난 거 닮수다. 눈 팡팡 ᄂᆞ리는 ᄂᆞᆯ ᄃᆞᆺᄃᆞᆺᄒᆞᆫ 방 구들이서 감제 친거에 쉰 짐치 박박 칮으멍 쪽쪽 ᄈᆞᆯ아먹는 게 나신딘 질 맛존 간식이라십주. 그땐 테레비가 읏어도 벗덜찌레 까스치기 ᄒᆞ멍 진진ᄒᆞᆫ 저슬밤을 보내곡 날 ᄇᆞᆰ으민 연도 ᄂᆞᆯ리고 방실락도 ᄒᆞ고 낭께기 걲엉 자치기도 ᄒᆞ멍 ᄒᆞ루헤원 놀앗주마씸. 어른덜토 그 땐 마농농시도 읏곡 콜라비, 브로콜리도 안ᄒᆞ난 다른 때광 비ᄒᆞ민 저슬이 질 한걸ᄒᆞ여난 거 닮아마씀.

저슬방ᄒᆞᆨ때 ᄒᆞᆫ 번은 넘이 심심ᄒᆞ난 보말 잡앙먹젠 멩심이영 숙자영 바당엘 갓수다. 바당물광 민물이 지나뎅기는더레 간 보난 웬보말이 늘비ᄒᆞ게 이십데다게. 누게가 ᄆᆞᆫ여라 ᄒᆞᆯ 것도 읏이 바지덜 걷언 물에 들어갓수다. 발이 파싹 실류와도 보말 잡는 것에 탁 두련 추운 중도 몰르고 옷이 발착 젖어가멍 보말을 잡안 갯숙에영 봉다리에영 먹을 만이 잡아십주. 눈절좋은 숙자가 하영 잡아도 바당이서 ᄉᆞᆱ앙 먹젠ᄒᆞ난 ᄒᆞᆫ밧디로 ᄆᆞᆫ 모도왓수다. 경ᄒᆞᆫ 후제 깡통을 ᄎᆞᆽ이레 뎅기는 거라양. 그땐 바당이서 절 탕 둥둥 떠ᄂᆞ려온 분유 깡통이나 간수메 깡통덜이 하낫수다. 깡통 ᄒᆞ나 봉가지난 그 소곱더레 보말광 바당물 ᄒᆞ꼼 떠다 논 후제, 칮어진 고무신착광 낭께기도 봉그곡 솔입 ᄒᆞᆫ 줌 거젼 간 것광 ᄒᆞᆫ디 불을 살류는 거라마씀. 내 팡팡 나도 딱 ᄎᆞᆷ아가멍 후후 부는 거라양. 나가 ᄆᆞᆫ여 후후 불당 켁켁ᄒᆞ멍 숨 ᄇᆞ따가민 숙자가 또시 후후 불엇수다. 경ᄒᆞ당 불이 활활 살아나가민 우린 막 지꺼지멍 지다리 박수도 치곡 ᄒᆞ여나십주.

보말 ᄉᆞᆱ을 땐 누게가 머센 ᄀᆞᆯ아도 고무신착이 질 화력이 좋아낫수다. 활활 타올라가민 시꺼멍ᄒᆞᆫ 새기지름 내음살이 확 나멍 우리 양지덜토 ᄆᆞᆫ 시꺼멍ᄒᆞ게 그실류와도 고무신착만 ᄒᆞᆫ 게 읏어나서마씀. 고무신착 ᄒᆞ나민 깡통 소곱 보말이 ᄆᆞᆫ 익어마씨. 바글바글 끓엉 부각ᄒᆞ게 궤와노민 다 익엇구나 ᄒᆞ멍 보말을 싯이 니게반뜩ᄒᆞ게 갈라먹는 거라양. 우린 웬보말을 ‘쪽쪽이’렌 불러낫수다. 또꼬망을 니빨로 끈친 후제 쪽쪽 ᄈᆞᆯ당보민 쏙 나오라노난 쪽쪽이렌 불른 거 닮아양. 지금 셍각ᄒᆞ여보민 그 돌셍기 닮은 딱딱ᄒᆞᆫ 보말을 어떵 생니빨로 끈차가멍 먹어신지 몰르쿠다게. 원원 ᄒᆞᆷ도 ᄒᆞ여서양. 이루후제 시에 완 살멍 맨체얌으로 영화보레 아카데미 극장엘 가신디 극장 ᄌᆞ끗디서 그 쪽쪽일 ᄑᆞ는 거 아니우꽈? 웬보말 또꼬망은 무신걸로산디 먹기좋게 ᄍᆞᆯ라놓고 ᄒᆞᆫ 컵에 오백원 받암십데다. 잘도 신기ᄒᆞ연 ᄒᆞᆫ 컵을 산 쪽쪽 ᄈᆞᆯ아봐도 그 엿날 맛이 안나는 거라양. 바당이서 칮어진 고무신착으로 ᄉᆞᆱ아사 경 ᄒᆞᆫ 맛이 날 건가양.                                       

                                                                                                                      김신자/시인∙(사)제주어보전회 연구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