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반자료실

일반자료실 넉들이기 / 강은아
2019-01-13 16:23:45
새비낭꽃 <> 조회수 136
112.164.210.168

<제주어의 세상여행 63> 넉들이기

                                                                2019. 1. 11 제민일보연재

          아이고, 야이 넉낫저~

 

화산섬인 제주도는 어드레가나 ᄎᆞᆯ지지 못ᄒᆞ고 ᄆᆞ른 땅에 ᄇᆞ롬도 팡팡 하영 부는디난 자갈왓을 일일이 손으로 일루멍 환겡에 맞촤가멍 살 수벢이 읏어십주. 땅을 뜨질 못ᄒᆞ민 기자 눌렁 ‘살당보민 살아진다’로 살아온 겁주. 심든 용시광 바당일 ᄒᆞ멍 이시민 먹곡 어시민 굶곡 기자 ᄌᆞ냥! ᄌᆞ냥! ᄒᆞ여가멍 살아온 거라양.

육지광 ᄐᆞ난 섬이라노난 벨난 문화광 민간신앙이 멩글아지곡 그 보이지 안ᄒᆞ는 신앙에 의지ᄒᆞ멍 살아갈 수벢이 읏어십주. 빙완도 읏곡 아파도 어디 강 푸닥사니라도 실피 ᄒᆞ들 못ᄒᆞ여나곡양. 아으덜이 시상이 나곡 크곡 ᄒᆞ는 중간이도 다치곡 패락지곡 밤이 ᄌᆞᆷ도 안 장 추물락추물락ᄒᆞ민 아으가 걸치던 옷가지광 아으를 ᄃᆞ령 강 침도 주곡 넉을 들영 정성이라도 드리는 것이 ᄆᆞᆫ이랏수다. 넉들일 때는 다친 장소나 넉을 달래주는 공공할마님을 ᄎᆞᆽ아갓수다. 어른덜은 아으가 ᄒᆞ여가는 행동이나 그 부미 말을 들엉 “야이 놀렌 거 답다, 넉난 생이여, 정지 강 물 ᄒᆞᆫ 사발 거령오라~“ ᄒᆞ멍 ᄋᆢᇁ집 삼춘이 거닐어주기도 ᄒᆞ여십주. 넉들임은 놀렌 사ᄅᆞᆷ 몸이서 빠젼 나간 혼을 달래주멍 그 혼을 불러들이는 거렌마씀. 넉들임을 ᄆᆞ치민 말짜엔 데멩생이에 ‘코오!~ ᄒᆞ영 끗을 내우거나 ᄒᆞᆫ 굴레 물을 입에 물엉 ”푸우~“ 치데김도 ᄒᆞᆸ네다. 이 넉을 잘 달래주지 안ᄒᆞ민 아으가 패락지기도 ᄒᆞ곡 잘 아프곡 하간 거 다 좋질 안ᄒᆞᆫ덴 ᄒᆞ는 겁주.

나가양 ᄒᆞᆫ 번은 죽단 살아난 적이 싯수다. 막 얼고 눈주지 ᄂᆞ리는 날이랏수다. 그날도 게ᄁᆞᆺ동리 고무네 집 구둘소곱서 ᄉᆞ춘덜광 ‘쎄쎄쎄’ ᄒᆞ멍 놀아십주. 지금 셍각ᄒᆞ여보민 이 ‘쎄쎄쎄’가 그자락 ᄌᆞ미난 놀이는 아니랏수다마는 그땐 ᄋᆞ망ᄋᆞ망ᄒᆞᆫ ᄉᆞ춘덜쾅 ᄒᆞᆫ디 부떵 놀메두리민양 두린 ᄆᆞ음엔 잘도 ᄌᆞ미나곡 시간가는 중 몰르게 놀아져나서마씀. 그추룩 정신읏이 ᄒᆞᆫᄎᆞᆷ 노는디, 고무부가 ᄃᆞᆨ광 빙애기가 읏어져불엇덴 ᄒᆞᆫ저덜 나강 ᄎᆞᆽ아오렌 와려가난 딱 실퍼도 그 멩을 ᄄᆞ란 다덜 으상으상 나산 이레주왁 저레주왁 후루싸뎅이단 성창 주벤더레ᄁᆞ지 빙애길 ᄎᆞᆽ이레 간 거 아니우과. 아이고 겐디, 그 집 나간 빙애기가 무사 나 눈망뎅이더레 들어옴광양 빙애기를 질 ᄆᆞᆫ처 붸레지난 막 지꺼젼 손꼬락질ᄒᆞ멍 ᄃᆞᆯ락퀴단 오꼿 성창 알녁펜이 매립ᄒᆞ젠 올려놓은 공사장 돌광 ᄒᆞᆫ디 둥굴언 돌 소곱이서 느랏ᄒᆞ여져불언마씀.

고모가 놀래언 ᄀᆞ젼 온 것이 물 ᄒᆞᆫ박세기엿수다. “넉덜라~넉덜라~”ᄒᆞ는 소린 시제도록 귓창뎅이서 왕왕 ᄒᆞ는 거 닮아마씀. 후제 빙완서 살안 나오난 할마님이 세벡마다 ᄌᆞᆷ도 못자게 ᄒᆞ는거라양. ᄌᆞᆷ자는 손지를 ᄉᆞᆯ쩨기 일루멍 당신 진진ᄒᆞᆫ 마우라를 손지 야게기에 감아주곡 그 털어진 바당 알녁펜더레 ᄃᆞ령가그네 ᄀᆞ는대구덕이 ᄀᆞ졍온 밥광 ᄉᆞᆯ레기를 돌우티 올려놩 무시거옌 막 중중 ᄒᆞ는 겁주. “아으는 멧 ᄉᆞᆯ이우다~, 성은 강가우다~, 강씨ᄌᆞ순 할마님 ᄆᆞᆫ 거닐어줍서~, 궂인 거 시민 ᄆᆞᆫ 씰어줍서~....” ᄒᆞ단 버치난 낭중인 동리 유멩ᄒᆞᆫ 공공 한씨 할마님을 ᄎᆞᆽ안 간 또 빌곡 ᄒᆞ젠ᄒᆞ난 집이 신 그 귀ᄒᆞᆫ 곤ᄊᆞᆯ도 하영 나가실 거우다.

아픈거 ᄆᆞᆫ 낫이난 ᄋᆢᇁ집 오라방신디 자랑질ᄒᆞ멍 그 넉들인 이왁일 ᄒᆞ엿수다. 그 열두ᄉᆞᆯ 오라방 말ᄊᆞᆷ이 이녁도 넉들이레 갓다오랏젠 ᄒᆞᆸ데다. 그 오라방은양 운동회때 총을 “탕” 쏘난 놀레언 차불락ᄒᆞ게 씨러지난 어멍네가 동세벡이 ᄀᆞ는대구덕이 쉐주 담곡 ᄒᆞ연 ᄒᆞᆨ교 운동장 총 쏜디 간 멧날 멧칠 넉을 들엿고렌 ᄒᆞᆸ데다. 이제왕 튼내민양 경 정성들영 키와주신 부무님이 넘이나도 가심시리게 고맙고 존경시러워마씀. 우리덜 ᄌᆞ식이 아픈만큼 얼메나 가심 씰어ᄂᆞ리멍 살아시코양.                  

                                         강은아 (사)제주어보전회 여성부차장 / 자연환경해설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