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반자료실

일반자료실 글 깨우친 놈 대왓더레 먼저 절한다
2010-04-27 14:11:49
제주어보전회 <> 조회수 821
211.110.124.91
글 깨우친 놈 대왓더레 먼저 절한다
[속담으로 배우는 제주어] (글 깨친 놈 대밭으로 먼저 절한다)


 호  준 : 선생님은  생덜(학생덜)  리는(때리는) 거 어떵 생각헴수과?
(선생님은 학생들 때리는 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선생님 : 리다니(때리다니)? 교육적 체벌을 말 하는 거냐?
               (때리다니? 교육적 체벌을 말 하는 거니?)

 호  준 : 그거나 그거나마씨.
              (그거나 그거나요.)

 선생님 : 게메. 옛날에 우리나라에서는 훈장이 훼초릴 옆의  놩 글을 르쳣주게(가르쳣주게). 경헨 "글 깨우친 놈 대왓더레 저(먼저) 절다(절한다)"라는 말도 이섯져. (한)마디로 훼초리 맞으멍 공부헷주게. 요센 교육적 체벌도 욕허는 분위기라부난 선생님덜이 막뎅이를 들렁 리는(때리는) 일은 거의 엇주게.
(글쎄, 옛날에 우리나라에서는 훈장이 회초리를 옆에 놓고 글을 가르쳤거든. 그래서 "글 깨친 놈 대밭으로 먼저 절한다"라는 말도 있었지. 한마디로 회초리로 맞으면서 공부했지. 요새는 교육적 체벌도 욕하는 분위기니까 선생님들이 매를 들어서 때리는 일은 거의 없잖아.)

 호  준 : 경헌디 난 막뎅이로 맞앗주마씨. 학원에서 숙제 안 헷덴 멍(하멍).
(그런데, 저는 매로 맞았거든요. 학원에서 숙제를 안 했다고 하면서.)

 선생님 : 야, 건 학원에 강 알아봐. 경허고 시험 잘 보민 학원 선생님 막뎅이에 절고(절하고).
(야, 그건 학원에 가서 알아봐. 그리고 시험 잘 보면 학원 선생님 매에 절하고.)


 □해설
 글을 깨우친다는 말은 학문의 도를 깨우쳐서 성공했다는 말이다. 옛날은 서당의 선생인 훈장이 때리는 회초리로 맞아 가면서 글공부를 했다. 그 회초리로 종아리를 맞으며 공부를 게을리하지 않았던 덕분에 훗날 성숙한 자기가 있게 됐다는 고마움의 표시로써 대밭에 먼저 절을 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요즈음은 회초리를 드는 선생님도 몇 안 계시지만 혹 회초리를 들었다 하더라도 교육적 체벌로 보기보다는 자신이 미워서 때리는 것으로 대응하기 때문에 학생들을 때리는 일은 그리 흔하지 않은 것 같다. 머지않아 이 속담도 사라지게 될 것 같다.
 
 ●깨우치다 : 깨치다(일의 이치 따위를 깨달아 알다)
 ●대왓 : 대밭               ●~더레 : ~으로
 ●저 : 먼저               ●다 : 한다

 <자료제공=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http://www.jemin.com